• fccgw1

[김유진 상담사] 꽃이 피었습니다

기분좋은 바람이 살랑거리던 봄, 지인으로부터 다육식물 화분 하나를 선물받았다. 작은 화분에 아기자기하게 심겨진 다육식물을 키우는 일은 꾀나 흥미로웠다. 얼마 되지 않아 다육식물에서 꽃대가 하나 올라왔고, 곧 꽃대에서는 작은 꽃봉오리들이 아롱아롱 생겨났다. 그 꽃봉오리를 바라보고 있노라면 내 지루한 일상에도 이런 예쁜 꽃봉오리가 생겨나겠지라는 설렘이 피어올랐고, 이 설렘과 기대는 곧 이 꽃을 어떻게든 피워보리라는 강한의지로 뒤바뀌었다. 그때부터 다육식물에 대한 인터넷 검색과 책을 찾아보며 다육식물 꽃피우기 프로젝트에 돌입했다.

한달이 지나고 두달이 지났다. 그 작고 가녀린 꽃대가 휘어질 만큼 알알이 맻혀있던 꽃봉오리들은 꽃이 피지 못한채 말라갔다. 하얀 꽃봉오리들은 노랗게, 붉게 변해가고 있었다. “뭐가 잘못된거지?”

세상의 수 많은 남자 여자중에 내 인연을 만나 결혼하고, 그 결실로 얻은 새생명 내아이를 바라보는 설렘과 기대는 이루 말할 수 없을 것이다. 아이가 뱃속에서 조금씩 자라나는 것을 보고 느끼며 부모들은 결심한다. 내 아이를 세상의 누구보다 사랑해 주고, 어느 누구보다 아껴줄 것이라고. 나는 집 앞 슈퍼에서 세일하는 오래된 과일을 사 먹을 지언정, 내 아이에게는 올가닉 사과를 먹이고, 나는 덜 입고 덜 먹더라도 내 아이는 어디 나가 기죽지 않게 부족함 없이 키우고 싶은 마음이 부모의 마음이리라.

부모의 사랑, 기대, 설렘은 곧 좋은 부모가 되리라는 강한의지를 불태우게 하고, 아이에게 좋다는 것들을 쫒아 다니며 자녀 양육, 자녀 교육에 열을 올리게 한다. 내 아이의 성공과 행복은 곧 부모들의 삶의 목표가 된다.

그러나 아이는 자라면서 부모의 기대와는 다르게 엇나가고 반항을 하기 시작한다. ‘네가 감히 어떻게 내게 그럴수 있니? 너는 나의 희생과 노력과 사랑으로 키워진 아이인데..’ “대체 내 아이는, 그리고 나는 무엇이 잘못된 걸까?”

다 말라버린 꽃봉오리를 들여다보다가 바짝말라 떨어져버린 이파리를 발견했다. 아, 물이 부족했구나. 처음 다육식물을 받았을 때는, 흙의 상태를 살피며 물을 주었다. 그러나 욕심이 생겨나면서 부터는 이사람 저사람이 말하는 정보에 기대기 시작했다. 더 좋은 환경을 주려고만 했지 정작 다육식물의 상태는 놓치고 말았다.

우리는 정보가 넘쳐나는 세상에 살고 있다. 우리의 부모세대에서는 감히 접해보지도 못하는 다양한 양육정보와 교육정보들이 넘쳐난다. 어느 부모든 조금의 노력만 기울이면 이 정보들에 닿을 수 있다. 부모는 열의에 넘쳐 이 정보들을 내 아이에 다 갖다 붙이기 시작한다. 더 좋은 환경에서 공부할 수 있도록 더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말이다. 그러나 정보에 기대어 양육을 하다보면 정작 내아이의 상태, 내아이의 성격, 내아이의 생각 그리고 마음상태는 무시하게 된다. 내 아이에게 적절한 환경을 제공해주기보다는 남들이 말하는 ‘좋은 환경’이라는 틀에 내 아이를 끼워 맞추게 된다.

넘쳐나는 정보들을 기준없이 받아들이게되면 부모는 자녀에게 일관성 없는 양육환경을 제공하거나, 지나치게 한쪽 방향으로 기울어진 환경을 제공하게 된다. 이러한 정보의 홍수로부터 내 아이를 보호하고 적절한 환경을 제공해 주기 위해서는 자녀 양육에 대한 부모 자신만의 확고한 기준과 잣대가 필요하다. 아무리 좋다는 음식도 내 아이 체질에 맞지 않으면 독이 되듯이, 어떤 좋은 프로그램이나 환경이라도 내 아이와 맞지 않는다면 독이 된다. 내 아이를 가장 잘 알고 이해할 수 있는 사람은 가족, 그 중에서도 부모다. 잠깐 멈추고 내 아이의 상태를 바라보자. 이 잠깐의 찰나가 내 아이의 아름다운 꽃을 피워줄 중요한 순간이 되어줄 것이다.

조회 0회

문의하기 Q&A

저희 워싱턴가정상담소에서 운영되고 있는 프로그램이나 기부방법 등 궁금증이 있으신 분들은
아래의 내용을 작성하시어 '보내기'버튼을 눌러주시면 가장 빠르게 답변을 들으실 수 있습니다. 
상담받기를 원하시는 분들은 상담의 특성상 전화상담이나 온라인상담을 이용하실 수 없을 양해해주시고,
직접 전화를 주셔서 첫상담을 예약해주시기 바랍니다.  
If you have any questions about the program or donation, please fill out
the following information and click 'Send' button. If you would like to
receive counseling, please call or email us ahead to make an
appointment. Also, please understand that we will not be able to hold a telephone or online counseling.
 
상담예약 안내 Tel : 703-761-2225/6
Appointment Tel : 703-761-2225/6